한 가정씩 심방을 시작합니다

심방은 성도들의 영혼을 돌보는 일입니다. 한 영혼을 향한 목자의 관심이며, 영혼을 살리는 사역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잠언 27:13에 “네 양 떼의 형편을 부지런히 살피며 네 소 떼에게 마음을 두라”라고 하셨습니다.

심방은 목회자가 마땅히 많은 시간을 할애해야 하는 사역이며, 심방을 통하여 마음을 치유하고, 삶을 복음으로 지탱하게 하며, 마음을 위로하고, 심령을 강화하며, 평소에 나눌 수 없는 삶의 고통을 나누어 한 마음을 품게 됩니다. 심방을 통하여 목회자는 성도들 한 영혼 한 영혼의 깊은 기도제목과 믿음의 상태를 알아 그들에게 맞는 영적을 꼴을 말씀으로 전할 수 있게 됩니다.

저는 교회에 새로 부임할 때부터 한분 한분 심방하여 알고 싶었지만, 급하게 돌아보아야 할 일들이 많았습니다. 그래서 그 동안에는 사역을 위한 만남이나, 긴급한 심방 이외에 거의 성도의 삶을 돌아보지 못했습니다. 이제 더 미루지 않고 심방을 원하시는 분들 먼저 방문하여 깊은 영적 교제를 나눌 길 원합니다.
담임목사는 심방을 하기 전에 먼저 대상 가정을 놓고 기도하며 어떤 말씀을 나눌까 하고 성령님의 도우심을 구하며 말씀을 준비합니다. 그리고 심방을 통해 성도의 형편과 처지를 알게 되고, 그 상황에 맞는 기도를 개인적으로 하나님께 드립니다. 우리 모두는 이민자로 살아가며 남들에게 말못할 아픔을 품고 살아갑니다. 모두가 그렇습니다. 그래서 우리 모두는 영혼을 돌봄이 필요합니다. 누구든 주저하지 마시고, 심방을 신청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심방은 다음과 같이 준비해주십시오.
첫째, 심방은 가정에서 하는 것이 제일 좋습니다. 그러나 여러가지 형편으로 가정을 오픈 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런 경우에는 교회에서 만나는 것도 괜찮습니다. 제가 맛있는 차 대접해드리겠습니다.
둘째, 원칙적으로 식사는 하지 않습니다. 간단한 다과와 차 정도만 준비해주시면 충분합니다.
셋째, 심방으로 감사 헌금을 따로 받지 않습니다. 저는 교회로부터 충분한 사례를 받고 있고 기름 값도 다 지원됩니다. 아무 걱정 안하셔도 됩니다. 자원하는 헌금은 주일 교회 헌금함에 직접 넣어주십시오.
넷째, 복장은 단정히 하시고, 개인당 찬송/성경책을 준비 하셔서 예배 드릴 수 있는 환경을 미리 마련해 주십시오.
다섯째, 심방은 1:30 정도 시간이 소요되며, 상황에 따라 동행자가 있을 수 있습니다. 개별적으로 대화 나누겠습니다.

이 심방 사역을 잘 감당할 수 있도록 저를 위해서도 기도 부탁드립니다.

0 Comments

Add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